택시 스킷
임은혜 팀.

* 역할 - 운전자(장한성), 예수님(임은혜), 여자(정현아), 돈 많은 사람(윤슬기), 힘센 사람( ), 술 취한 사람(최창용)
* 준비물 - 의자 4개, 핸들, 예수님 옷(십자가 스티커), 가짜 돈, 화장거울,
선글라스, 술병, 음원 파일, MP3

* 대본

① (평안한 음악) 운전자는 운전을 하고가다가, 창문을 내리고 자연을 느낀다.
② (즐거운 음악이 나오면) 운전자는 어깨를 들썩이며, 운전을 한다.
③ (예수님 등장) 운전자는 길을 가다가 예수님이 길에 서있는 걸 발견하고 멈춘다.
④ 운전자는 차 문을 열고 차에서 내리고, 예수님은 복을 전하는 모션(기도라던가..) 을 취하고, /운전자는 그걸 영접하며/, 차 문을 열어 옆자리에 태우고, 문을 닫는다. 자신도 차를 다시 탄다. (문을 닫는다.)
⑤ 다시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운전한다. 예수님도 옆에서 같이 함.
⑥ (돈 많은 사람 등장) 운전자는 돈을 보고 멈추고,/ 돈 많은 사람은 대중에게 먼저 돈을 과시하고, /운전자에게 가서 태워달라는 모션을 한다.
운전자는 돈에 눈을 떼지 못하며, 알겠다고 하며, /차에서 내려 예수님을 뒷자리고 보내고, / 옆자리에 돈을 앉힌다. (예수님은 슬픈표정,/ 돈 많은 사람은 돈을 운전자나 예수님께 계속 자랑)
⑦ 다같이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출발한다.
⑧ (술 취한 사람 등장) 운전자는 술 취한 사람을 보고 멈추며,/
술 취한 사람은 사람들에게 술을 마시며 취한 연기를 한다. /
운전자는 술에 호기심을 가지며, 한번만 달라는 연기를 한다./
술 취한 사람은 태워주면 주겠다는 모션을 한다./
운전자는 돈 많은 사람을 뒷자리로 보내고,
술 취한 사람을 옆자리에 앉힌다. /
돈 많은 사람은 뒷자리에 예수님을 밀어내고 앉는다./
운전자도 운전대를 잡는다.
(계속 술 취한 사람은 취한 연기하고,/ 돈도 돈을 과시, )

⑨ 다같이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출발한다.
⑩ (힘센 사람 등장) 운전자는 힘센 사람을 보고 멈추며,/
힘센 사람은 힘을 대중에게 과시하고 나서, /
운전자에게 힘으로 협박하며, 태워달라고 한다./
운전자는 겁을 먹으며, 쉽게 싫은 듯 고개를 끄덕인다. /
그리고 잠시만 기다리라고 하며, 예수님을 트렁크로 보내고, /
힘센사람은 술 취한 사람에게 직접 가서 그 자리를 좇아 내고,/
술 취한 사람은 겁먹고 뒷자리로 휘청휘청 간다./
힘센 사람이 옆자리에 앉는다. /
그 힘센 자가 앉는 동시에 차에 탄 모든 사람들이 들썩~! 한다.
힘센 자는 출발하라고 신호를 보낸다.
(계속 힘센 자는 힘을 과시하고,/ 돈도 돈을 과시, 술 취한 사람은 헤롱거림. /운전자는 겁을 먹은 듯 눈치를 보며 운전 )
⑪ 다같이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출발한다.
⑫ (여자 등장) 운전자는 여자를 보고 멈추며,
여자는 사람들에게 예쁜 척을 하며 도도히 서 있는다. /
운전자는 힘센 사람을 트렁크로 데리고 가 (맞으면서),
예수님을 택시 밖으로 보내고,
트렁크에 힘센 사람을 넣는다. /
운전자는 옆자리의 자리를 털어주며, 여자에게 자리로 안내한다.
여자는 도도히 있다가 들어가 앉는다.
운전자는 완전 신나하며, 운전대로 가 앉는다.
⑬ 다같이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출발한다.
⑭ 운전자는 여자를 계속 힐끔 거리며 실실 웃으면 운전한다.
⑮ 차에 탄 사람들이 여기 저기 방향을 가리키며, 그쪽으로 가자고 하고, 처음엔 수월하다가, 나중엔 싸움이 일어나, 결국 사고가 난다.
⑯ (사고나는 음악) 다 밖으로 튕겨져 나가서 쓰러진다.
⑰ (예수님 등장) (잔잔한 음악) 예수님이 쓰러진 운전자에게 다가간다.
운전자를 일으켜, 옷을 털어주며, 어디가 다쳤는지 본다./
운전자는 괴로워하고, 흐느끼며 죄책감에 고개를 들지 못하며, 도망치려하지만 ,/ 예수님은 그런 운전자를 다독이며, 용서해 주신다. (포옹)
⑱ 운전자는 회개하고, 쓰려져 있는 사람들에게 가서, 한명한명 일으켜 주며,
보낸다. / 그러면 그 일어난 사람들은 짜증을 부리며 퇴장.

⑲ 운전자는 예수님께 돌아 온다. 예수님은 가자고 할 때 운전자는 핸들을 예수님께 드리며, 운전해 달라고 한다.
⑳ 즐겁게 어깨를 들썩이며 출발한다. 그리고 사람들에게 손을 흔들며 간다.

** 마지막 나레이션 **
여러분의 인생의 운전대는 누구에게 맡기시겠습니까.

모두가 나와 인사하고 끝.

'★오늘은..? > 2. 소소한 나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킷  (0) 2012.10.27
도전하라  (0) 2012.09.03
요즘먹다  (0) 2012.07.14
sky가 변했어요~~^^  (0) 2012.07.09
국수나라의 정직함  (0) 2012.07.05
초코파이2@번째이야기~^^  (0) 2012.07.05
Posted by 오늘은 맑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