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찬인 줄 알았다.

작자미상

“네가 없어서 일이 안 된다.”

칭찬인 줄 알았다.

내가 속한 공동체에서 내가 정말 필요하고

중요한 존재라는 생각에 기분 좋았던 말이다.

그러나 이 칭찬은

내가 꿈꾸는 진정한 리더의 모습에서

한발짝 뒤로 물러나게 만들었다.

내가 아니면 공동체가 무너질 정도로

공동체를 내게 의존하게 만든것은

내 이기적인 모습 때문이었다.

 

 

“너만 있으면 돼”

칭찬인 줄 알았다.

내가 능력이 아주 뛰어난 사람이라는 생각에

어깨가 으쓱했던 말이다.

그러나 이 칭찬은

내가 꿈꾸는 진정한 리더의 모습에서

두 발짝 뒤로 물러나게 했다.

따라주는 이 아무도 없는

독재였기 때문이다.

 

 

“너 정말 천재구나!”

칭찬인 줄 알았다.

기발한 아이디어가 풍부하고

똑똑한 사람이라는 생각에 코가 높아졌다.

그러나 이 칭찬은

내가 꿈꾸는 징정한 리더의 모습에서

나를 세 발짝 뒤로 물러나게 했다.

리더는 자신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도 성공시킬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시키는 대로 잘하네”

칭찬인줄 알았다.

내가 말 잘 듣고 착한 천사와 같다는 소리에

마냥 기쁘기만 했다.

그런데 이 칭찬은

내가 꿈꾸는 진정한 리더의 모습에서

나를 네 발 짝 물러나게 했다.

전통과 관료주의에 익숙해진 나는 이미

새로운 생각을 하지 못하고

변화를 두려워하는 사람이었던 것이다.

 

 

내가 꿈꾸는 진정한 리더는,

독재가 아닌 훌륭한 리더십을 발휘하여

나뿐만 아니라 따르는 이들에게 성공을 안겨주는 사람이다.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새 시대에게 걸맞는 필요와 변화를

올곧게 판단할 줄 아는 사람이다.

 

 

오늘도 난 진정한 리더로 성장하기 위해

내가 던져지는 칭찬의 말들을 다시 한 번 새겨듣는다.

 

속마음..:

친구를 기다리는 중 잠깐 펼쳐든 시 모음집.

진정한 리더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공감가는 시의 내용인 것 같다.

'작가미상'.. 독자 누구나 시인이 되어 자신의 이야기처럼 천천히 읽어내려도

전혀 이상할 것이 없을 것 같다.

리더..그 자리가 그저 이끌기만 하는 시대는 끝났다.

이제  어떠한 일이든지 동역자라면  누구나 상황에 맞게 리더가 되어야 한다.

함께 성공하는 사회 ..그래 그래보자!!

 

 

 

 

 

feel the poem.hwp

_굿모닝체

'★ reading a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1분성찰  (0) 2013.05.15
1분칭찬  (0) 2013.05.13
1분 멘토 만나기  (0) 2013.05.07
칭찬인 줄 알았다.  (0) 2012.08.15
Posted by 오늘은 맑음
TAG , ,